태그 : 김태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영화 말모이

어제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말모이의 시사회가 있었다. 영화 상영에 앞서서 감독과 배우가 참석한 무대인사가 진행되었다. 무대인사 영상은 포스트 하단에 첨부하겠다.  영화 속 대사에도 말모이인지 소모이인지라는 표현이 나올 정도로 제목 말모이는 말의 먹이라는 뜻으로 오인될 수도 있을 법하지만 말모이는 말을 모은 것이라는 의미이고 주시경(187...

연극 더 플레이 댓 고우즈 롱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11월 2일에 국내 초연 개막한 연극 더 플레이 댓 고우즈 롱(The Play That Goes Wrong)의 드레스 리허설이 11월 1일에 열렸다. 드레스 리허설이란 실제 공연처럼 의상을 전부 갖춰 입고 전막을 시연하는 최종연습을 말한다. 언론 홍보를 목적으로 전체 공연의 반 정도를 시연하는 프레스콜엔 참석해본 적이 ...

영화 더 펜션

6월 19일 CGV 명동역 아트1관에서 영화 더 펜션 시사회 및 라이브러리톡이 있었다. 라이브러리톡 참석은 이번이 처음이었는데 상영관 내에서 진행되는 것이 아니라 아트 1관 바로 우측에 인접한 도서관처럼 꾸며놓은 휴식공간에서 진행되어 무척 특색이 있었다. 영화 더 펜션은 저예산 독립 장편영화이다. 영화진흥위원회의 공모전에 당선되어 제작비를 지원...

연극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2부

지난주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에서 연극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2부를 관람했다. 극단 피악 제작, 나진환 연출의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은 총 상연시간이 7시간에 이르는 대작이다. 그렇기에 1막과 2막을 1부로, 3막과 4막을 2부로 묶어서 3시간 반씩 나누어서 상연하고 있다. 토요일에는 1부와 2부가 모두 무대에 오르는 스케줄이라서 하루에 4막을 모...

연극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1부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에서 연극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1부와 2부를 이틀에 걸쳐서 관람했다. 아르코(한국문화예술위원회)에서 주관하는 2016 공연예술 창작산실 우수신작은 연극 부문에서는 9편을 선정하였는데 극단 피악 제작, 나진환 연출의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도 그 중 하나다. 선정작들은 작년 12월부터 대학로예술극장, 아르코예술...

연극 데블 인사이드

지난 주말 대학로 아트원씨어터 2관에서 연극 데블 인사이드를 관람했다. 믿고 보는 극단 맨씨어터의 최신작이고 미니멀리즘의 대가 김광보 연출의 작품이라서 관람 전부터 기대가 컸는데 역시나 뜨거운 열정과 번쩍이는 재치가 충만한 무대였고 연극 보는 재미를 만끽할 수 있는 충실한 시간이었다. 원작은 데이빗 린지 어베이르(David Lindsay-Aba...

연극 에쿠우스

8일간 지속되었던 영하의 날씨가 풀린 날에 대명문화공장에서 연극 에쿠우스를 관람했다. 피터 쉐퍼(Peter Shaffer)의 작품으로는 고곤의 선물, 아마데우스에 이어서 세 번째로 접하는 작품이었다. 대체 주인공 소년이 왜 말의 눈을 찔렀는지 늘 궁금했는데 이번 관극을 통하여 그 궁금증을 풀 수 있었다. 연극 에쿠우스의 공연시간은 1부 60분, 인터미션...

연극 가을 반딧불이

동국대 이해랑예술극장에서 연극 가을 반딧불이를 관람했다. 재일한국인 작가 정의신(鄭義信) 씨가 2001년에 쓴 동명의 희곡 秋の蛍가 원작이다. 티켓팅을 하고서 공연장 앞 근사한 아름드리나무 벤치에 앉아 쉬었다. 금연하는 입장이 되고 보니 벤치에 사람이 앉아 있는데 옆에 와서 담배 피우는 흡연자들 정말 꼴불견이더라.&n...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