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KBS 국악대상 - 가악상 하윤주




12월 15일 토요일 오후 7시에 KBS홀에서 2018 KBS 국악대상의 녹화방송이 진행되었다.
명품음악극 적로의 히로인 하윤주 배우가 가악상 수상자라는 뉴스를 접하고서 방청신청을 해 놓았었다.
홍대에서 연극을 관람한 후 마포대교를 건너서 여의도에 도착했다.



티켓팅을 하면서 보니 수상자의 가족과 지인 등 초대받은 관객은 1층 객석으로
방청객은 2층 객석으로 티켓이 발부되는 것 같았다.
KBS홀 방문은 2013년에 문화중국 사해동춘 공연 관람 이후이니 5년 만이었다.



6시 40분까지 입장을 해야 지정받은 좌석에 착석할 수 있었다.
10분 전이 되니 무대 위에 스태프가 나와서 수상식 때 박수와 환호를 한껏 해 달라며
각 수상자의 호명과 그 수상자를 응원하러 온 관객들의 갈채와 환성의 리허설이 진행됐다.
그런데 개막을 수 분 남겨두고 긴급고지가 방송됐다.
1층 객석이 많이 비어 있으니 자리이동을 원하는 2층 관객은 1층으로 내려와 달라는 거였다.
나는 1층으로 내려가는 대신 2층 맨 앞좌석으로 좌석을 옮겼다.



사회는 남상일(1978-) 국악인과 박애리(1977-) 국악인이 맡았다.
두 사람 모두 각자의 분야에서 출중한 실력가이고 입담도 좋은 걸로 잘 알려져 있다.
방송 출연도 많아서 누구에게나 낯익은 국악인들일 거라고 생각한다.
이날 공연에서도 별주부전(토끼전)을 소재로 한 만담을 풀어내기도 하고  
상대편 배우자의 내조를 칭찬하기도 하는 등 유쾌한 진행으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축하공연과 함께 국악대상의 막이 올랐다.
국악대상 본공연의 진행은 사회자가 수상 분야를 소개하면
무대 좌측의 대형 스크린에 해당 분야의 수상자 프로필과 수상소감이 영상으로 방영된 후
해당 수상자가 무대에 나와서 공연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수상은 가악상, 연주현악상, 민요상, 판소리상 순서로 진행된 후 축하공연이 이어졌고
연주관악상, 단체상, 작곡상, 특별공로상, 출판 및 미디어상, 무용상 순으로 수상이 속행되었다.
10개 분야의 수상이 모두 발표된 후 수상자들이 모두 무대 위에 나와 수상식이 진행되었다.



각 분야의 수상자는 사전에 이미 고지가 되었으나 대상 수상자는 녹화당일 현장에서
심사위원들의 심사로 결정이 되었다. 10개 분야의 수상식이 종료된 후
바로 대상 수상자의 발표와 수상식이 거행되었다.
모든 수상이 끝난 후 사회자의 끝인사와 커튼콜로 2018 KBS 국악대상의 공연은 종료되었다.
공연시간은 110분이었다.



2018 국악대상의 수상자는 다음과 같다.

가악상 - 하윤주
민요상 - 권정희
판소리상 - 방수미
연주관악상 - 진윤경
연주현악상 - 이재하
단체상 - 악단광칠
작곡상 - 이경섭
무용상 - 복미경
출판 및 미디어상 - 국악세계화연구소
특별공로상 - 김일구

단체상 수상자는 다른 공연 때문에 참석하지 못했고
그 외 분야의 수상자는 모두 참석하여 각각 5분 내외로 수상을 자축하는 공연을 선보였다.



하윤주(1984-) 가악인은 국립국악고와 한양대 국악과를 졸업했고 
국가무형문화재 제30호 가곡 이수자이고
보컬 아티스트이자 정가(正歌) 가인으로서 활동하고 있다.
2008년에 창단한 퓨전국악그룹 퀸의 보컬 등 다양한 공연에서 활동해 왔고
2017년에 음악극 적로에 산월 역으로 출연하면서
빼어난 미모와 아정한 노랫소리로 주목을 받으며 인지도를 단번에 높였다.



첫 번째 수상자였던 하윤주 배우는 축하공연에서 두 곡의 노래를 불렀는데
먼저 부른 곡은 적로에서 산월이 부르는 <아주 가진 못하였네>였다.
이 노래의 가사를 함께 적어본다.


아주 가진 못하였네 - 작사 배삼식, 작곡 최우정

그믐밤에 우는 새야 빈 하늘을 설워 마라
그림자 걷힌 자리 초승달이 돌아오네

맘에 이는 구름이야 그 가운데 숨어보라
수심이 잔잔하여 비가 되어 흩뿌릴 제

잊으리라 하였어도 아주 잊진 못하였네
영영 간 줄 알았더니 아주 가진 못하였네
아지 못할 이 마음에 한 소리 돌아오네

그믐밤에 우는 새야 초승달이 돌아온다
아주가진 못하고서 옛 얼굴이 돌아온다





하윤주 배우의 축하공연을 촬영하고 싶었지만 본공연은 촬영이 안 되는 것 같아서
수상식과 커튼콜 영상을 카메라에 담았다.
본공연의 수상자 공연영상은 연말에 있을 국악대상 방송일에 TV로 시청이 가능할 거다.



대상은 이경섭(1972-) 작곡가가 수상했다.





국악대상 커튼콜.

2018 KBS 국악대상의 방송일은 12월 29일로 예정되어 있다.




뮤지컬 루드윅

12월의 첫날에 대학로 JTN 아트홀 1관에서 이번에 초연의 막을 올린 창작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를 관람했다. 과수원뮤지컬컴퍼니 제작, 추정화 작/연출, 허수현 작곡이고 공연시간은 105분이다. 이날 공연의 캐스팅은 중년의 베토벤 역에 정의욱, 청년 역에 박준휘, 마리 역에 김려원 배우였고 어린이 역에 함희수 아역배우... » 내용보기

연극 극적인 하룻밤 지난 커튼콜

대학로 바탕골소극장에서 롱런 중인 애정하는 연극 극적인 하룻밤이 시즌10에 돌입했다. 리뷰는 이어지는 포스트에서 쓰기로 하고 지난 7월 포스트에서 첨부하지 않았던 커튼콜 영상이 있어서 막간을 이용하여 새 포스트를 작성해 본다. 지난 포스트를 수정해도 되지만 한 포스트에 영상이 여러 개 들어가면 로딩도 오래 걸리고 하여 새로 작성하기로 했다. 지난 3월 ... » 내용보기

연극 황야의 물고기

11월 말일에 대학로 SH아트홀에서 연극 황야의 물고기를 관람했다. 극단 지즐 제작, 선욱현 작, 석봉준 연출이고 공연시간은 105분이고  박윤호, 이훈경, 조정환, 안영주, 송아영, 김지용, 황현태, 신승윤, 이종환, 이정현, 배진범 배우가 출연했다. 막이 오르면 미국의 서부개척시대 어느 마을의 술집이다. 무대 중앙에 놓인 테이블에서 두 사내... » 내용보기

뮤지컬 앤 ANNE

11월 하순에 대학로 콘텐츠 그라운드에서 뮤지컬 앤 ANNE을 관람했다. 극단 걸판 제작, 최현미 작/연출/작사 , 박기태 작곡/음악감독이고 공연시간은 115분이다.  이 뮤지컬에는 9명의 배우가 출연한다. 이날 공연의 캐스팅은 매슈 역 김세중, 마릴라 역 박세화, 린드부인 및 필립스 역 원근영, 앤1 역 홍나현, 앤2 역 홍성희, 앤3 역 김... » 내용보기



황장수의뉴스브리핑